KLPGA 괴물신인 탄생 예고..신성대학교 김민주 프로
KLPGA 괴물신인 탄생 예고..신성대학교 김민주 프로
  • 당진신문
  • 승인 2022.06.16 09:27
  • 호수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줄버디 행진, 준우승 쾌거
신성대학교 태권도외교과 2학년 김민주 프로.
신성대학교 태권도외교과 2학년 김민주 프로.

[당진신문] 한국여자프로골프 2022년도 루키 김민주 KLPGA투어 셀트리온퀸즈마스터즈에서 괴물신인 탄생을 예고했다.

신성대학교(총장 김병묵) 태권도외교과 2학년에 재학생인 김민주 프로는 지난 주 강원도 양양군 설해원더레전드코스에서 열린 KLPGA대회에서 3라운드 합계 11언더파로 선두와 3타 차 준우승을 차지했다.

특히, 한국여자프로골프 투어 신인 루키인 김민주 프로는 1라운드에서 1~7번 홀을 모조리 버디로 장식하면서 진기록을 작성했다. 7개 홀 이상 연속 버디는 KLPGA 투어에서도 지금까지 4번(2015년 조윤지, 2017년 고진영 박보미, 2018년 김나리)밖에 나오지 않은 진기록이며 최다 홀 연속 버디 기록은 8개 홀이다.

지난해 드림투어 상금랭킹 17위로 KLPGA 투어에 입성한 김민주 프로는 드라이버샷 비거리 7위(평균 253야드)를 달리는 장타력을 앞세워 공격적인 골프를 구사하여 버디를 많이 작성하는 선수로 정평이 나 있다.

이번 대회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김민주 프로는 금번 대회를 기점으로 KLPGA 투어의루키로 신인상을 목표로 LPGA에서 우승하는 세계적인 프로골퍼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는 다짐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