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집중호우 대비 재해 위험지역 현장 긴급 안전점검 추진
당진시, 집중호우 대비 재해 위험지역 현장 긴급 안전점검 추진
  • 당진신문
  • 승인 2022.08.10 11:17
  • 호수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신문] 집중호우로 인하여 중부지방에 많은 피해가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오성환 당진시장이 당진 재해위험지역 현장에 대해 긴급 안전점검을 실시할 것을 지시했다.

이번 점검은 10일부터 12일까지 충남북부에 100~200mm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돼 교량, 배수로, 소류지, 대형 공사장 등의 재해취약 시설물을 중심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오성환 시장은 “호우피해 예방을 위해 소관 시설물에 대해 안점점검 및 응급조치 긴급히 실시할 것”을 주문했으며 모든 역량을 동원하여 추진할 것을 당부했다.

이에 김영명 부시장을 중심으로 즉각 자연재해 취약지역 현장점검을 실시하는 등 당진시는 집중호우 피해 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한편 당진시에 따르면 8일부터 10일 현재까지 당진시에 평균 누적 강수량 120.65㎜의 비가 내렸으며, 호우경보로 격상됨에 따라 비상근무 체계에 돌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