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학생4-H 회원, 환경정화에 구슬땀
당진시 학생4-H 회원, 환경정화에 구슬땀
  • 당진신문
  • 승인 2022.06.22 09:22
  • 호수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의 아름다움 지키고자 삼선산수목원 환경정화 봉사 

[당진신문] 당진시 학생4-H 회원 20여 명은 18일 고대면 삼선산수목원 일원에서 탄소중립 실천과 아름다운 경관 유지를 위한 봉사활동을 벌였다.

4-H정신을 실천하기 위해 한마음 한뜻으로 모이게 된 당진시 학생 4-H 회원들은 아름다운 수목원 조성을 위해 직접 흙을 갈고 식물을 심으며, 당진지역 명소로 자리잡고 있는 삼선산수목원의 환경정화를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이번 봉사활동에 참여한 송악중학교 4-H 학생회장 신유빈 학생은 “해마다 4-H이념과 정신을 실천하기 위해 봉사활동을 해오고 있다”며 “특히 올해는 우리 지역 힐링 공간인 삼선산수목원으로 봉사활동을 오게 돼 더욱 보람있다”고 소감을 밝혔다.

삼선산수목원을 책임지고 있는 이병구 산림녹지과장은 “4-H 학생들이 직접 자연을 소중히 다뤄주는 모습을 보니 참으로 기특하다”며 “당진의 밝은 미래를 보는 것 같아 매우 기쁘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당진시농업기술센터는 학교 4-H회를 조직(21개교)해 육성·지도하고 있으며, 문화탐방, 수련과제교육 등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으로 관내 청소년들에게 농심 함양과 미래의 농업·농촌 우수인력 양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지속적인 학생들의 봉사활동을 추진해 4-H 이념을 생활화함으로써 농업·농촌의 발전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을 추진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