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6.1동시지방선거] 충남도의원 후보 지상토론(당진 2선거구)
[제8회 6.1동시지방선거] 충남도의원 후보 지상토론(당진 2선거구)
  • 지나영 기자
  • 승인 2022.05.21 12:00
  • 호수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 현재 당진의 현안은 무엇이며, 본인의 공약에서 최우선 공약을 하나 꼽는다면? 그리고 공약의 실현 방안을 설명해 달라.

2. 다른 후보보다 경쟁력이 있다고 여기는 부분과 내가 당선되야 하는 이유는?


문제는 교육과 의료
더불어민주당 1-구본현

①기업을 유치하고 도시계획을 통해 아파트를 건립해도 인구가 증가하지 않는 것에는 분명한 이유가 있다. 당진이 젊은 도시이고 출생률과 취업률이 높다고 자평하지만 결국 어느 시점에 당진을 떠나는 젊은 부부들을 잡지 못하고 있다. 

문제는 교육과 의료다. 교육환경은 단기간에 개선될 수 있는 사안이 아니므로 10년 이상의 장기계획을 수립해서 지속적인 투자를 해야한다. 또한, 의료는 이윤을 추구하는 사립병원의 유치는 한계가 있으므로 공공의료를 확충해야 한다.

②도의원의 역할은 중앙정부와 기초자치단체의 중간에서 매개역할을 한다. 때문에 도의원은 중앙의 정책도 알아야 하고 당진시의 사업도 파악하고 있어야한다. 국회에서 중앙정부를 상대해봤고 당진시청과 양천구의회에 근무하며 기초자치단체의 역할도 잘 파악하고 있다.

후보 중에 유일하게 정치학을 전공하고 중앙정부와 자치단체를 경험을 통해 파악하고 있어 당진의 현안을 해결하고 미래를 설계하는데 제대로 역할을 할 수 있다. 그동안 쌓아온 능력으로 현장에 바로 투입되어 활동할 수 있다.


남부권 종합 개발계획 설계
국민의힘 2-이완식

①윤석열 대통령이 서해 제2대교와 석문산단에 좋은 기업유치를 공약했고, 저는 이를 토대로 도로망 구축 설계, 당진 남부 종합 터미널, 대학병원, 국립요양원, 첨단 산업기업 유치, 해안선 관광밸트, 서해 산업선 철도, 첨단 신도시 연구단지, 교육 시설 등 우선 당진 남부권의 종합 개발계획 설계를 해 도와 정부로부터 승인 받아 개발을 추진하겠다.

그리고 좁은 도로, 농촌 난방, 수도, 농자잿값 대폭 할인, 장애인 처우개선, 어린이집 교육부 일원화, 근로자 연금제도, 기업인 금융·행정 대폭 완화는 즉시 추진하겠다.

②대학교에서 토목도시공학과를 전공했고, 수십 년 동안 도로·항만, 아파트, 도시시설기반공사, 현장 대리인, 공무, 국회 5급 비서관 등 많은 경험과 전문적인 지식을 갖춘 토목 특급 기술자로써 새로운 당진 계획된 신도시 건설과 창의적인 사고력이 풍부하다. 

시민을 섬길 줄 아는 사람 정직한 사람, 전문적인 지식과 창조적이며 부지런한 사람 이완식이 송악, 신평, 송산을 하나로 묶어서 새로운 당진 계획된 명품신도시 건설에 주력하겠다.


버스 완전 공영제 실현
정의당 3-이선영

①이동권 보장을 위한 공공의 역할과 비중이 커지고 있다. 공공의 역할이 강화된 대중교통의 모습은 ‘버스완전공영제 실현’을 열망하는 시민들이 늘어나고 있다. 
노선 중복, 요금 부담 증가 등 대중교통수단이 매우 불편하고 지역간 연계가 제대로 되어있지 않았다. 공공성은 뒷전이고 수익성에만 매달려 있는 버스사업자들의 노선운행 감축, 적자노선 폐지 등 버스 교통의 공공성이 크게 훼손되고 있는 것이 가장 큰 현안이다. 

이를 해결하기 위한 공약으로 ‘버스완전공영제 실시, 친환경 무상대중교통 실현’을 위해 힘쓰겠다. 버스완전공영제 실시로 대중교통 시스템을 총괄·운영하는 컨트롤타워 구축 및 유기적인 대중교통 네트워크 관리가 필요하다.

②이미 4년 동안 충남도의원으로 활동하면서 농어민수당 실현, 감정노동자, 필수노동자 등 취약노동자들의 노동환경 개선 및 노동인권 존중을 실현하기 위한 조례들을 대거 만들었다. 여성의 섬세함으로, 거대양당 의원들만 있는 속에서 단단한 균형추로서 제대로 견제하고 당진시민을 위한 의정활동을 하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