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가오는 연말, 크리스마스 발레 ‘호두까기 인형’ 공연
다가오는 연말, 크리스마스 발레 ‘호두까기 인형’ 공연
  • 당진신문
  • 승인 2021.11.25 14:36
  • 호수 138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문화재단, 아쉬운 연기 후 1년 만에 명품발레 개최

[당진신문] 12월 11일 당진문예의전당 대공연장에서는 당진문화재단(이사장 박기호)이 주최 및 주관하는 크리스마스 발레 ‘호두까기 인형’의 막이 오른다.

크리스마스 시즌을 맞이해 기획된 차이코프스키의 발레 공연 ‘호두까기 인형’은 매우 선명한 리듬의 행진곡, 우아한 원무곡 등 한 번쯤 들어봤을 법한 음악과 함께 대중적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공연이다.

출연 단체 ‘와이즈발레단’은 2005년 창단되어 클래식 발레부터 아트 콜라보레이션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지난 2017년 대한민국문화예술상(대통령상)을 수상하는 등의 공연 예술성을 인정받았으며, 마포문화재단 상주예술단체, 몽골 국립오페라발레단 MOU단체로서도 활약하고 있다. 관객들에게도 다양한 춤과 문화가 만나는 융복합 작업으로 유쾌한 감동을 전하고 소통하는 전문예술단체이다.

클래식 발레의 순서에 따라 1막과 2막으로 진행되는 본 작품은 원작의 감동과 발레의 판타지를 그대로 살리면서도 와이즈발레단만의 독특한 연출로 각색해 전막발레의 묘미를 감상할 수 있도록 구성된다.

1막에서는 마법사 드로셀마이어가 관객을 클라라의 크리스마스 파티로 초대해 마술을 펼치며, 과자나라로의 신비한 여행을 함께 떠나도록 한다. 특히, 극 중 호두병정과 쥐들의 전투는 탭댄스와 비보잉으로 각색된 다이내믹한 장면도 준비되어 있다. 2막에서는 세계 여러 나라의 춤이 쉴 새 없이 펼쳐지며, 사탕요정과 왕자의 피날레 ‘그랑 파드되’ 춤으로 대미를 장식한다.

사랑하는 사람이나 지인과 ‘호두까기 인형’ 무료 관람을 희망한다면 인스타그램 사전 기대평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12월 3일까지 당진문화재단 인스타그램(@dangjin_art)을 팔로우 하여 본인 계정에 공연 포스터를 게시하고 안내된 해시태그를 포함해 기대평을 작성하면, 선정자에게 공연 회차별 총 8매 내에서 1인당 2매의 관람권을 증정한다.

재단은 문화적 소외계층 및 지역을 대상으로 공연장까지 무상버스 운행과 무료 공연 티켓을 제공하는 사업 ‘아트버스 타유’를 이번 공연에도 운영하여 더욱 많은 주민이 문화향유권을 보장받고 행복한 연말을 보낼 수 있도록 하겠다는 방침이다.

재단 관계자는 이번 발레공연이 “작년에 코로나19 상황으로 공연 여건 사정상 취소되어 1년 만에 찾아온 공연인 만큼 많은 관심을 바란다”며 “힘든 일도 많았지만, 관객 여러분과 함께여서 행복했던 올 연말, 클라라와 호두 왕자의 신비로 가득한 모험으로 힐링되는 즐거운 시간이 되었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공연과 이벤트의 자세한 사항은 당진문화재단 홈페이지나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예매는 홈페이지(www.dangjinart.kr)에서 또는 전화(041-350-2911)로 가능하다. 공연장은 좌석 거리 두기 시행 등 코로나19 대응 지침에 따라 운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