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조규천 전 양봉연구회장 ‘농업기술명인’ 선정
당진 조규천 전 양봉연구회장 ‘농업기술명인’ 선정
  • 이석준 기자
  • 승인 2021.10.14 11:02
  • 호수 137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품목농업인연구연합회 양봉명인으로 선정
강의하는 충남 명인 조규천 (당진양봉산업전문인력양성기관 현장실습장)
강의하는 충남 명인 조규천 (당진양봉산업전문인력양성기관 현장실습장)

[당진신문=이석준 기자] 당진 양봉연구회 조규천(만 69세) 전 회장이 2021 충청남도 품목농업인연구연합회 농업기술명인 충남도 양봉명인으로 선정됐다.

조규천 명인은 양봉 40년의 경력과 2012년부터 4년간 당진양봉연구회 회장을 역임하며 회원들의 양봉기술 습득으로 양봉산물 소득향상을 위해 매년 자체교육을 추진했으며, 양봉산업의 가치와 신기술보급 등의 지속적으로 적극적인 활동을 하여 농가들의 존경을 받고 있다.

특히, 당진시농업기술센터 구본석 축산팀장이 시비 1억원의 사업예산을 확보, 꿀 수밀력이 월등히 뛰어나고, 산란력이 높은 장원벌 계통증식을 위해 난지섬에 꿀벌증식 육종장을 설치 운영해 오면서, 매년 여왕벌 800마리를 육성해 전국적으로 저렴하게 분양해 지역 꿀생산랼을 벌통당 평균16.8kg에서 22kg까지 향상시키는데 기여했다.

2017년에는 당진양봉영농조합법인을 설립해 이상기후 등으로 인해 꿀채밀량 저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2,000여명의 양봉농가를 위해 우수 종봉을 보급하고 있으며, 한국양봉협회 월간양봉지에 1년간 특별기고를 통해 전국 3,000호 농가에게 정보를 제공했다.

또한 예천곤충연구소, 당진마이스터대학은 물론 강원도 양구군부터, 제주도 농업기술원 까지 전국 양봉강의 섭외가 들어와 양봉분야 전국 강사활동을 하고 있으며, 2021년 당진시농업기술센터 양봉산업전문인력양성기관을 현장실습장’으로 지정해 당진 뿐 아니라 양봉전문기술을 배우고자 하는 농업인들의 산 교육장으로 운영하고 있다. 

강의하는 충남 명인 조규천 (당진양봉산업전문인력양성기관 현장실습장)
강의하는 충남 명인 조규천 (당진양봉산업전문인력양성기관 현장실습장)

한편 당진시농업기술센터는 지난해 당진인삼연구회 김수겸(59) 회장이 충남 품목 농업기술명인으로 선정되어 연속 명인을 배출한 쾌거를 얻었다.

충남 품목 농업기술명인은 식량작물, 채소, 과수, 특용작물 등 각 분야의 탁월한 농업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지역농업 발전에 기여하고 있는 농업인을 분야별로 선정하고 있어 의미가 더욱 크다.

당진양봉연구회 조규천 명인은 “농업은 일반 다른 직장과 달리 일하는 기간에 제한이 없어 나이가 들어도 계속 할 수 있고, 특히 농업 중에서도 양봉은 다른 농업과 상호작용하며 공익적 가치가 높다는 장점이 있다”며 “제가 갖고 있는 양봉사양기술을 보급하여 양봉산업이 발전하여 우리나라 양봉 농업인들이 경쟁력을 가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